행복한 미래를 만들어가는 옥수종합사회복지관

발원문|

  • 관리자
  • |조회수 : 1612
  • |추천수 : 0
  • |2009-02-18 오후 2:13:14
귀의 삼보하옵고 삼계의 두루 하신 불 ․ 보살님께
높은 하늘과 은은한 꽃내음이 가을의 향기를 느끼하는 오늘 이 아침 옥수복지관과 연꽃어린이집 임직원들이 한 자리에 모여 두 손 모아 합장 발원하옵니다.

자애로우신 부처님
지난주에는 300여명의 장애청소년과 함께 하는 생태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되었습니다.
자연의 소중함을 느끼며 장애청소년들도 스스로 할 수 있는 일이 많이 있다는 것을 청소년과 선생님, 학부모님이 몸과 마음으로 느낄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 되었습니다.
이번 체험 프로그램으로 인해 장애청소년들과 그 가족들이 삶 속에서 행복과 희망을 찾고 당당한 모습으로 사회에서 살아갈 수 있도록 부처님께서 힘을 주시옵소서

이번 주에는 지난 분기를 정리하고 4/4분기 사업을 계획하는 자체평가회와 자문위원회가 실시됩니다.
열심히 사업에 임했던 직원들이 사업을 돌이켜 평가해보는 시간을 통해 사업에 대한 성취감도 느끼고, 부족한 부분에 대해서는 좀 더 박찰을 가해 4/4분기 사업을 준비할 수 있도록 가피내려 주시옵소서.

또한 이번주 일요일에는 전 직원이 함께 하는 사찰순례가 진행됩니다.
오랜만에 자연을 느끼고 직원간의 화합을 도모하며 부처님의 곁으로 한 걸음 더 다가가 부처님의 가르침에 귀 기울이는 소중한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도와주시옵소서.

많은 행사와 바쁜 일정으로 지치고 힘들기 쉬운 요즘 저희 옥수복지관 및 연꽃어린이집 임직원들이 부처님 품 안에서 초심의 마음을 잃지 않고 클라이언트들을 위해 열심히 뛸 수 있도록 부처님의 크신 원력으로 보살펴주시옵소서.

나무석가모니불
나무석가보니물
나무시아본사 석가모니불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32 2월 6일 발원문 관리자 1542 2009.02.18
31 1월 - 詩人 : 이세영 관리자 1468 2009.02.18
30 1월 23일 발원문 관리자 1546 2009.02.18
29 11월 28일 발원문 관리자 1527 2009.02.18
28 너그러움으로 채우는 지혜 관리자 1494 2009.02.18
27 11월 21일 발원문 관리자 1460 2009.02.18
26 길위에서의 생각 관리자 1594 2009.02.18
25 무언가를 나눌 수 있는 마음 관리자 1523 2009.02.18
24 발원문 관리자 1537 2009.02.18
23 마음이 가난한 사람들에게 관리자 1533 2009.02.18
22 11월 7일 발원문 관리자 1553 2009.02.18
21 10월 31일 발원문 관리자 1583 2009.02.18
20 성장 관리자 1556 2009.02.18
19 발원문 관리자 1574 2009.02.18
발원문 관리자 1612 2009.02.18
17 인생에서 기억해야 할 지혜 관리자 1490 2009.02.18
16 인생에는 색깔이 있습니다. 관리자 1512 2009.02.18
15 9월 셋째주 발원문 관리자 1564 2009.02.18
14 때문 관리자 1450 2009.02.18
13 발원문 관리자 1566 2009.02.18